호우 피해 쌓여도… 복구는 ‘거북이걸음’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흑산’ 이름값에 밀려… 제값 못 받는 군산 홍어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오세훈 시장, 9일간 ‘외교 올림픽’ 돌입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착한가격업소’ 신청 편해졌네… 서울페이 앱 접속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서초문화회관, 최첨단 음향 시스템으로 새옷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실감잔향가변시스템 첫 도입

서울 서초구는 서초문화예술회관에 실감음향시스템과 잔향가변시스템 등 최첨단 음향시설을 도입한다고 19일 밝혔다.

실감음향시스템은 서라운드 효과와 입체 음향으로 관객에게 마치 공연장 중앙에 서 있는 듯한 경험을 선사하고, 잔향가변시스템은 공연장의 잔향 시간을 1~3초까지 조정해 개별 공연에 최적화된 음향 환경을 조성한다. 잔향가변시스템은 도쿄 국제 포럼홀, 폴란드 국립 오페라하우스, 스웨덴 왕립 오페라하우스에도 설치된 음향 기술이다. 서초구는 이 두 가지 시스템을 동시에 구축한 공연장은 국내 공연장 중 서초문화예술회관이 유일하다고 부연했다.

더불어 무대 중앙에는 대형 발광다이오드(LED) 스크린을 설치해 생생한 무대를 관객들에게 제공하고, 천장 조명도 추가 설치해 관람 환경을 개선했다.

기존 문화예술회관은 오래돼 시설이 노후화됐고, 출연진을 위한 공간이 부족하다는 단점이 있었다. 서초구는 이번 리모델링을 통해 공연시설을 포함해 대기실과 로비까지 새로 단장했다. 또 장애인석을 기존 6석에서 4석 늘려 10석 조성하고, 장애인 화장실도 깨끗하게 정비했다.


안석 기자
2024-06-20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