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순간까지 5명의 ‘생명 불씨’ 살린 소방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오세훈표 ‘약자동행지수’ 첫 성적표… 작년보다 1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독도는 한국땅’ 전세계 알린다… 5개 재외국제학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학생수 줄어 ‘교실 쪼개기’했더니… 비수도권에 교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경상원, 환경의 날 맞아 ‘플로깅(조깅을 하며 쓰레기 줍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임직원들이 5일 환경의 날을 맞아 양평 갈산공원 일대에서 플로깅(조깅을 하면서 쓰레기를 줍는 일) 활동에 앞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경상원 제공)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이 5일 환경의 날을 맞아 양평 갈산공원 일대에서 플로깅(조깅을 하면서 쓰레기를 줍는 일) 활동으로 환경보호를 실천했다.

매년 6월 5일은 ‘환경의 날’로 국제사회가 지구환경 보전을 위해 공동 노력을 다짐하며 제정한 날이다.

경상원 정동균 이사장과 김경호 원장 직무대행을 포함한 경상원 임직원 40여 명은 갈산공원과 남한강 일대 곳곳에 버려진 페트병과 캔 등 각종 쓰레기를 수거하며 환경정화 활동을 벌였다.

경상원 정동균 이사장은 “환경의 날을 맞아 임직원들과 플로깅 활동으로 건강도 챙기고 환경보호 활동도 함께해 기쁘게 생각한다”며 “임직원의 사회공헌활동 참여 기회를 넓혀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경상원이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경상원은 지난달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1회용품 제로화 실천을 선언한 뒤 양평 본원에 텀블러 세척기와 공유 컵 스테이션을 설치하는 등 기후변화 위기 속 환경보호 및 ESG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안승순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