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섬 아일랜드·레이크파크·반도체… 충청·강원 新르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2026년 K컬처 세계박람회… 천안 ‘한류 메카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거점항·스마트 교통망 구축… 강릉, 세계 100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구로구, 연말연시 앞두고 고척스카이돔 등 다중이용시설 안전 점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구로구청사 전경.
구로구 제공

서울 구로구는 연말연시 대규모 공연을 앞두고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하는 고척스카이돔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특별 안전 점검을 한다고 23일 밝혔다.

구에 따르면 오는 26일 멜론뮤직어워즈(MMA)를 시작으로 고척스카이돔에서 최소 6개 이상의 콘서트 및 연말 시상식이 열릴 예정이다. 이달 말부터 내년 1월 초까지 6주간 매주 대규모 공연이 열린다.

구는 공연이 열리는 날마다 고척스카이돔 인근에 최소 1만 2000명, 최대 2만 명 이상의 인파가 모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노점상 및 불법 주정차 단속을 하고, 교통사고 대비 현장 점검도 할 예정이다.

아울러 구는 다음 달 14일까지 건축·전기·소방·가스 등 4개 분야의 민간 전문가와 함께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특별 점검에 나선다.

점검 대상은 오류아트홀, 구로구민회관, 구로아트밸리, 디큐브아트센터 등 공연장 4곳과 종교 시설 13곳, 대형마트 및 전통시장 4곳 등 총 27곳이다. 사고 시 대피로 유무, 시설물 이상 유무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다.

문헌일 구로구청장은 “안전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며 “위험 시설물에 대한 안전 점검과 주기적인 순찰을 강화해 겨울철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미리 방지하겠다”고 말했다.

조희선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시내버스 신설, 주민들 만족… 신길뉴타운 7년 숙원

최호권 구청장, 6713번 시승 여의도~홍대 ‘황금 노선’ 연결 출퇴근 시간 배차간격 더 늘려 뉴타운 입주민 교통편의 향상

금천청소년센터에 ‘민원해결사’ 구청장이 떴다

‘찾아가는 현장구청장의 날’ 운영

성동구선 육아·간병 등 돌봄경력도 ‘막강 스펙’

전국 최초 ‘경력인정’ 조례 제정

“신정호 지방 정원 사업 착공 ‘아트밸리 아산’ 출

“문화 도시”… 박경귀 아산시장 1926년 만든 27만평 인공 저수지 충청남도 첫 번째 지방공원 사업 “미래 100년 도시 브랜드 만들 것”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