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택트로 숨통 틔고 매출 244% 오르고… 경북, 기업하기 최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제한 문구 쓴 위생용품 허위·과다광고 기승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코로나 취약층 정신건강에 지자체 복지체계 활용 추진”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중구, 이렇게 바꿔봐요” 주민 제안 사업 1156건 몰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411억원 규모… 작년보다 18.4% 늘어


서울 중구 주민참여 예산으로 조성된 다산동 유모차 소독기의 모습.
중구 제공

서울 중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대면 홍보가 어려운 가운데, 내년 동 주민참여예산 공모에 주민 제안이 모두 1156건 접수될 만큼 주민 참여 열기가 뜨겁다고 8일 밝혔다.

구는 2019년 전국 최초로 ‘동 정부과’를 신설했다. 동 정부과는 구 업무 중 77개 사무와 예산안 편성권을 동주민센터로 이관을 조율하고 조정하는 역할을 한다. 올해도 동 주민참여예산에 138억원을 편성했다. 이는 주민참여 예산이 20억원 안팎인 타 지자체와 비교할 때 독보적인 수치라고 구는 설명했다.

구는 주민참여예산 사업을 결정하기 위한 주민 제안을 지난 2월부터 4개월간 받았다. 그 결과 전년 대비 18.4%가 늘어난 411억원 규모의 제안이 들어왔다. 공모기간을 지난해보다 4배 늘렸으며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한 창구 다양화와 동별 주민단체 밴드, 카카오톡 대화방 등을 통한 홍보가 효과를 발휘한 것으로 구는 판단하고 있다.

김민석 기자 shiho@seoul.co.kr

2021-06-09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놀이·보육·창업’ 한 곳에서 척척… 관악 가족 친화형 공

[현장 행정] 박준희 구청장 ‘행복센터’ 개관식 참석

“도시개발 사업에 총력… 상업지역 비율 확대로 광진 가치

[서울 구청장과 톡톡 25시] 김선갑 광진구청장

“신정차량기지 문화시설로 개발해달라” 김수영 양천구청장

목동 아파트 재건축 조속 추진도 언급 ‘국회대로 상부 공원화’ 주민 의견 전달

스타트업 육성 315억 모아… 강남, 유니콘 기업 키운다

창업펀드 모집, 목표보다 115억 더 모여 ICT산업 중심으로 총액 40% 연내 투자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