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정부·재계 ‘손에 손 잡고’… 2030 엑스포 유치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착 붙이고, 휙 두르고, 붕 날리고… 해수욕장 안전 피서 방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강동 서당’ 찾은 개, 입질 사라진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영등포의 기발한 ‘QR코드 모금’… 기부액 121% 훌쩍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비대면으로 성금·성품 19억원 모아
희망온돌 사업평가 우수자치구 선정


서울 영등포구가 2일 ‘2021년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 평가결과 우수자치구로 선정된 가운데 채현일(오른쪽 네 번째)영등포구청장이 관계자들과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영등포구 제공

서울 영등포구가 코로나19 장기화로 대면 모금과 기부 행사가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QR코드 모금 등 색다른 아이디어로 기부금이 전년 대비 121% 늘어 눈길을 끌고 있다.

영등포구는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공동추진한 ‘2021년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 평가 결과 우수자치구로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구는 지난해 11월 16일부터 지난 2월 15일까지, 3개월 간 진행한 모급 사업에서 성금과 성품을 포함, 약 19억 4723만원을 모금했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대면 모금과 기부 행사가 어려운 상황이었음에도, 구는 동별 릴레이 모금, QR코드를 활용한 모금 캠페인 등 나눔 문화의 확산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추진해왔다. 지역주민, 직능단체, 기업체를 대상으로 모금을 독려 활동을 실시한 결과, 성금 8억 8337만원, 성품 금액 10억 6385만원에 달하는 기부가 이어졌다. 이는 전년대비 약 121% 증가된 금액이다.

관련 기념식은 이날 영등포구청에서 진행됐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이 대표로 우수자치구 표창패를 받았다. 채 구청장은 “이 모든 성과는 이웃과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에 솔선수범해주신 주민과 보이지 않는 곳에서 이웃사랑을 전한 모든 기부자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기부자에 대한 존경과 예우에 힘써, 선한 영향력이 널리 전파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성금은 관내 저소득층과 사회복지시설로 전달된다. 취약계층 생계안정, 의료·주거비, 민·관협력 복지사업, 복지시설을 위한 지원금으로 쓰일 계획이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21-06-03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금천 동네 곳곳 돌며 주민 목소리 경청… 방역·경제 발전 이

[현장 행정] 시흥2동 ‘온·오프 행사’ 유성훈 구청장

“중구 구정에 청소년의 생각 담습니다”

제1기 구정참여단원 90명 규모 모집 구청 홈피 접수… 자원봉사 실적 인정

강서, 최재천 교수와 팬데믹 시대 삶 고민해요

19일까지 유튜브서 ‘지식비타민’ 강좌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