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선거

[후보자 인터뷰] “전시행정 등 비정상 바로잡을 것”

강현석 고양시장 후보

“도대체 고양시가 왜 이렇게까지 됐습니까. 킨텍스 지원 부지 매각에 따른 의혹, 백석동 Y시티 부지 개발 재협약에 따른 의혹, 풍동 YMCA 청소년 시설부지의 용도변경에 따른 의혹 등 고양시 곳곳에서 우려와 안타까움의 목소리가 끊이질 않습니다.”

강현석 고양시장 후보

4년 전 당시 민주당 최성 후보에게 고양시장직을 빼앗겼던 새누리당 강현석(61) 후보의 탄식이다.

강 후보는 “현 시장인 최 후보가 축제와 이벤트, 홍보물과 스티커 제작에 수백억원을 써버리는 전시행정을 남발했다”며 “도무지 이해가 되지 않는 모든 의혹과 비정상을 반드시 밝히고 바로잡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강현석에게 가장 소중한 것은 ‘고양시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삶’이다. 아무리 높은 건물이 올라가고 화려한 축제가 이어져도 시민들의 삶이 힘들고 아프면 그것은 실패한 행정”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강 후보는 “시민 한 사람의 삶을 보살피고 지키는 게 저의 최종 목표”라면서 ‘내 친구 현석이, 힘이 되는 내 시장’을 슬로건으로 하는 12가지 대표 공약을 발표했다. 먼저 시민 불편사항·불합리한 행정 등 파악하는 시민 시정참여단을 운영해 ‘시민 편에서 시민과 함께하는 행정으로 활력 넘치는 아름다운 도시를 만들겠다’고 공약했다. 또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의 차질 없는 착공 등 교통 여건 개선으로 부동산 경기를 살리고 킨텍스 주변 개발과 방송·영상산업단지 조성으로 일자리를 창출해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또 그는 “당선된다면 가장 먼저 공직을 바로 세워 시장이 아닌 시민의 진정한 충복으로 거듭나게 하겠다”고도 말했다.

한상봉 기자 hsb@seoul.co.kr

2014-05-30

유시민이 말하는 ‘논두렁 시계’ 사건의 전말

유시민, “노무현 전 대통령 생전에 직접 들어”16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유시민 작가와 박형준 교수가 출연해 이명박 전…

전국 시도별 선거뉴스

“GTX 연장·서울~문산 고속도 착공”

“파주는 남북통일의 중심 도시입니다. 통일 대박 도시 제대로 준비하겠습니다.” 이재홍(57) 새누리당 파주시장 후보…

6·4 지방선거 판세 분석

경기 고양·파주 시장

경기 서북부 지역 신흥도시로 성장하는 고양·파주는 같은 생활권이다. 파주 사람이 고양으로, 고양 사람이 파주로 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