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선거

[지방선거 D-6 교육감 판세분석<3>호남·강원·제주] 제주 보수·진보 4파전

4명 모두 지지율 비슷… 예측 불허의 접전

현 양성언 교육감의 불출마로 무주공산이 된 제주도교육감 선거는 보수 성향의 고창근, 양창식, 강경찬 후보와 진보 성향의 이석문 후보가 4파전을 벌이고 있다.



고 후보는 중등, 양 후보는 고등(대학), 강 후보는 초등 출신이다. 중등 출신인 이 후보는 전교조 제주지부장을 지냈다. 양 후보는 이번이 두 번째 도전이며 다른 후보들은 첫 출마다. 여론조사에서 후보 4명의 지지율이 모두 비슷하게 나타나는 등 예측 불허의 접전이 예상된다.

포스트 양성언을 자처하는 고 후보는 최근 윤두호 예비 후보와 여론조사를 통해 후보 단일화에 성공했다. 양 후보는 올바른교육감추대회의에서 보수 후보로 선정됐다. 진보 성향인 이 후보는 교육에는 진보도 보수도 없으며 오직 아이들의 시각에서 교육을 바라봐야 한다며 색깔론을 경계하고 있다.

고 후보는 제주형 자율 초·중학교의 국제학교 수준 외국어(영어, 중국어) 교육과정 도입, 양 후보는 농어촌 지역 학생 학력 격차 해소, 강 후보는 학교 폭력 근절, 이 후보는 공교육 정상화를 주요 공약으로 내세웠다. 교육 공무원의 불법 선거 개입 의혹이 논란거리다. 고 후보와 윤 예비 후보 간의 후보 단일화 여론조사 과정에서 고 후보를 지지하는 전·현직 고위 교육공무원들이 카카오톡 대화방을 통해 고 후보 지지를 노골적으로 유도했다는 것이다. 다른 후보들은 고 후보의 후보직 사퇴를 요구하고 있다.

제주 황경근 기자 kkhwang@seoul.co.kr

2014-05-29

포항지진 불길한 징조...굳은 땅이 질척거려

포항서 굳은 땅이 질척거려...100여곳 발견, 신고도 잇따라2011년 기상청의뢰 부산대 연구진 한반도 동남권 액상화 연구지난 15일…

전국 시도별 선거뉴스

“GTX 연장·서울~문산 고속도 착공”

“파주는 남북통일의 중심 도시입니다. 통일 대박 도시 제대로 준비하겠습니다.” 이재홍(57) 새누리당 파주시장 후보…

6·4 지방선거 판세 분석

경기 고양·파주 시장

경기 서북부 지역 신흥도시로 성장하는 고양·파주는 같은 생활권이다. 파주 사람이 고양으로, 고양 사람이 파주로 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