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선거

[후보자 인터뷰] “외국인 관광객 1000만명 찾는 문화 도시로”

신연희 강남구청장 후보

“강남구를 외국인 관광객 1000만명이 찾는 세계적인 문화관광 도시로 만들겠습니다.”


신연희 강남구청장 후보

신연희 새누리당 후보는 미래 성장동력을 관광산업에서 찾겠다고 강조했다. 지난해 중국의 은련카드 분석에 따르면 강남지역 매출액이 1025억 8500만원으로 전년 대비 104%나 늘었다. 중국의 한 카드사 강남 매출임을 감안하면 일본과 동남아 등 관광객들이 먹고 마시면서 강남지역에 쓰는 돈은 상상을 뛰어넘는다. 그래서 정보기술(IT) 산업 등이 어려움을 겪지만, 강남지역 경제는 활기를 띤다. 지역 병원들과 연계한 의료관광 활성화에도 정책적 지원을 할 예정이다. 신 후보는 “외국 관광객들이 편하게 보고 먹고 즐길 수 있도록 각종 관광 인프라구축에 나서겠다”고 의욕을 다졌다.

먼저 삼성동 코엑스 일대를 관광특구로 추진하겠단다. 각종 규제로 묶여 있던 아셈타워의 최고층 전망대와 무역센터 미디어 파사드(정면 아치) 조성, 영동대로의 대규모 한류축제 개최에 기반이 된다. 관광정보센터 운영 내실화와 강남시티투어 버스 활성화 등 소프트웨어도 손질할 예정이다. 압구정·개포지구 재건축, 대치동 은마아파트 재건축, 개포동 구룡마을 개발 등 도심재생사업도 가속도를 붙일 방침이다. 그는 “개포지구와 압구정지구 등 48개 단지 3만 8148가구의 대규모 노후 아파트 재건축 사업에 속도를 붙이겠다”면서 “조합설립과 사업시행인가 등이 원활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최대한 행정적 지원을 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주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철저한 안전진단과 관리감독 아래 재건축을 추진하겠다”면서 “주민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재난사고 없는 최고의 안전도시를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후퇴 없는 복지’ 공약도 내놨다. 이미 민선 5기부터 전국 최초의 전일제 보육 서비스, 국내외 우수기업 280개 유치, 6만 633개 행복일자리 창출, 예비 창업자를 위한 청년창업지원센터 운영 등으로 앞선 복지정책을 구현하고 있다. 신 후보는 “퍼주는 복지를 떠나 자립할 수 있는 복지를 우선으로 한다”면서 “모든 주민이 일하면서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복지 그물망을 더 촘촘하게 만들겠다”고 했다. 마지막으로 “4년 전 강남구청장 소임을 맡은 이래 ‘행복을 느끼는 강남, 희망을 선사하는 강남, 세계 속의 강남’을 위해 애썼다”면서 “민선 6기에는 현재 추진 중인 주요사업을 마무리하고 세계적인 도시로 도약할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끝맺었다.

한준규 기자 hihi@seoul.co.kr

2014-05-28

포항지진 불길한 징조...굳은 땅이 질척거려

포항서 굳은 땅이 질척거려...100여곳 발견, 신고도 잇따라2011년 기상청의뢰 부산대 연구진 한반도 동남권 액상화 연구지난 15일…

전국 시도별 선거뉴스

“GTX 연장·서울~문산 고속도 착공”

“파주는 남북통일의 중심 도시입니다. 통일 대박 도시 제대로 준비하겠습니다.” 이재홍(57) 새누리당 파주시장 후보…

6·4 지방선거 판세 분석

경기 고양·파주 시장

경기 서북부 지역 신흥도시로 성장하는 고양·파주는 같은 생활권이다. 파주 사람이 고양으로, 고양 사람이 파주로 고…